logo


본당소식




게시판

“자비의 희년” 선포 3

조회 수 1727 추천 수 0 2015.12.12 16:25:05


“자비의 희년” 선포 3 


“예수 그리스도는 아버지의 자비의 얼굴입니다”(칙서의 첫 구절) ‘자비의 특별 희년’과 관련된 모든 행사와 권고는 지난 4월 11일 교황이 발표한 칙서 ‘자비의 얼굴’(Misericordiae Vultus)에서 비롯된다. 25항으로 이뤄진 ‘자비의 얼굴’은 특별 희년의 선포 배경과 의미 그리고 각 지역 교회에 당부하는 지침을 담고 있다. 을 담고 있다.  교황은 칙서에서 ‘자비’의 영성을 잘 알려 주는 모델로 ‘선한 사마리아인’을 들면서, 자비는 복음과 우리 신앙의 핵심이며, 예수의 전 생애를 통해 볼 수 있는 것이라면서, “하느님의 자비는 추상적인 생각이 아니라 태도와 행동으로 일상에서 드러나야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 구체적인 현실에서 행동으로 드러나야 하는 것이며, 사람들에 대한 우리의 사랑과 관심”이라고 강조했다. 교황은 이런 구체적인 실천으로 “굶주린 이들에게 먹을 것 주기, 목마른 이들에게 마실 것 주기, 헐벗은 이들에게 입을 것 주기, 낯선 이들에 환대하기, 아픈 이들 치유하기, 교도소 방문하기, 장례식에 참여하기” 등을 제시했다. 또 영적 실천으로는 “신앙을 의심하는 이들에게 조언하기, 신앙을 모르는 이들에게 가르쳐 주기, 죄인들 타이르기, 고통받는 이들 위로하기, 용서하기, 참고 견디기, 산 이와 죽은 이들을 위한 기도” 등을 제안했다.  


교황은 “‘자비’야 말로 교회 삶의 토대”이며, “교회의 첫 번째 진리는 그리스도의 사랑”이라고 강조하면서, 특히 자비의 희년에 사회의 변두리, 고통스러운 이들의 외침을 듣고, 자비로서 결합하고 연대해 형제, 자매의 상처, 존엄성을 잃은 사람들의 불행을 보고 도와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merciful.pn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본 웹사이트는 실명제를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관리자 2009-05-08 44525
414 권리찾기 세미나 I 3/20(주일) 오후12시 – 1시 관리자 2016-02-20 1656
413 약정주간 블레이즈 수피취 대주교님 말씀 file 관리자 2016-02-14 1641
412 제20대 국회의원 재외선거 유권자 현장등록 관리자 2016-01-16 1670
411 2015년 성탄 - 시카고 대교구장 블레이즈 수피취 주교 관리자 2015-12-26 1973
410 관리위원회 모임 - 12월13일 관리자 2015-12-12 1612
» “자비의 희년” 선포 3 file 관리자 2015-12-12 1727
408 “자비의 희년” 선포 2 관리자 2015-12-04 1750
407 “자비의 희년” 선포 1 관리자 2015-12-04 1623
406 2016년 미국 선거는 한글 투표 용지로 !! 관리자 2015-11-14 1846
405 감사합니다! 관리자 2015-11-14 1630
404 관리위원회 모임 - 11월15일(주일) 관리자 2015-11-14 1735
403 성녀 마리아 고렛티 유해전시 관리자 2015-10-10 1709
402 멕시코 의료선교 10월 1일(목) ~ 10월 5일(월) 관리자 2015-10-03 1724
401 관리위원회 회의 - 9월20일(주일) 관리자 2015-09-19 1629
400 남성피정 안내 교육분과 2015-09-12 1634
399 Blase J. Cupich 대주교님 빨리움 착의식 관리자 2015-08-16 1650
398 시카고 브린마 한인 축제 2015 사진 모음 file 강레오 2015-08-14 2313
397 사제관 식복사 구함(대건성당) 관리자 2015-08-08 2634
396 Thrift Store에 기증해 주세요. 관리자 2015-08-08 1643
395 Shroud of Turin Exhibit 관리자 2015-07-25 1671